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스크랩 스크랩 선택 시,
'마이페이지 > 스크랩'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스크랩 되었습니다. 스크랩이 취소 되었습니다.

SK텔레콤, 빅데이터 마케팅 서비스 'T-Deal'로 중소상공인 지원 나선다

소상공인뉴스

오는 9일부터 20일까지 별도 온라인 홈페이지서 중소상공인 누구나 신청 가능
빅데이터 분석해 상품별로 구매 가능성 높은 고객에게 맞춤형 상품 안내 제공

중소상공인의 마케팅 비용은 무료, 상품 판매 통한 SKT 수익은 전액 사회 환원


SK텔레콤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국의 중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ICT 기술로 힘을 보탠다. 지난 5일 자사의 유통망과 협력사를 위해 1,100억 규모의 상생안을 발표한데 이어 전국 중소상공인의 마케팅 돕기에도 앞장선다.

SK텔레콤은 자사의 빅데이터 기반 문자 마케팅 서비스 '티딜(T-Deal)'을 활용,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국 중소상공인의 마케팅 지원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티딜'은 각 상품별로 구매 가능성이 높은 고객에게 상품의 정보 확인부터 구매까지 가능한 ‘티딜’ 전용 온라인 페이지로 연결할 수 있는 문자를 발송하는 서비스다. 이를 통해 고객은 본인의 관심 상품을 최처가로 추천받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오는 9일부터 20일까지 온라인 홈페이지(https://t-deal.sktelecom.com)를 통해 전국 중소상공인에게 서비스 이용 신청을 받는다. 신청은 국가가 지정한 중소기업으로 등록된 모든 업체가 가능하다.

마케팅 서비스 신청 온라인 홈페이지 캡처 화면


선정된 중소상공인들은 '티딜' 서비스를 마케팅 비용(문자 발송, 전용 온라인 페이지 등록 비용 등) 부담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SK텔레콤은 중소상공인과 서비스 종료 후 판매 성과에 따라 수익을 배분하는데, 이 과정에서 발생한 수익 전액을 사회에 환원할 계획이다.

'티딜' 서비스는 구매 전 과정이 비대면으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코로나19 확산 우려를 최소화하면서 중소상공인의 상품 판매를 도울 수 있다. 온라인 결제와 배송 시스템을 갖추지 못한 중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별도 시스템도 운영한다.

이재원 SK텔레콤 광고사업유닛장은 "국가적인 위기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 위해 SK텔레콤의 ICT 기반 마케팅서비스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중소상공인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임춘호 기자 


콘텐츠 제공 : 중소기업뉴스

본 콘텐츠는 중소기업뉴스에서 제공하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 내용은 Bizit의 의도와 다를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