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 금일 11시, 소진공-전상연 간 간담회 개최
- 내실 있는 동행세일을 위한 현장의 소리 청취 및 ‘다다익선’ 캠페인 추진 협력방안 검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이 공단 대전전용교육장에서 전국상인연합회(회장 하현수) 임원들이 참석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는 내실 있는 동행세일 시행을 위한 현장의 소리를 청취하고, ‘다다익선 캠페인’ 추진 협력방안을 검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공단은 전통시장의 동행세일 준비상황 및 방역 대책을 점검하고, 페이백 등 전국에서 공동으로 추진하는 행사에 대한 전상연의 의견을 청취했다.

전상연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가 한번에 회복되긴 어려울 것이므로 ‘대한민국 동행세일’ 이후 ‘전통시장 가을축제’, ‘크리스마스마켓’ 등을 통해 지속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전상연 하현수 회장은 “코로나 19로 인한 전통시장 상인들의 피해가 심각하다”며, “전통시장 소비진작을 위해서는 온누리상품권 특별할인 등이 반드시 필요하니 국회에서 3차 추경이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라고 당부했다. 

또한, 공단은 ‘20년 전통시장 고객신뢰를 향상하기 위하여 오는 7월부터 ’다다익선 캠페인‘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다다익선 캠페인’은 전통시장의 결제편의, 가격·원산지표기, 위생청결 등 3대 고객서비스 분야를 고객 눈높이에 맞춰 개선하고, 온누리 상품권의 부정유통을 예방하여 고객들이 믿고 찾고 사는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한 캠페인이다.

‘다다익선 캠페인’ 추진에 앞서 이번 간담회를 통해 고객서비스 개선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온누리상품권 부정유통을 위한 자율적인 감시단 운영도 논의한다.

전상연은 ‘다다익선 캠페인’ 결의문을 채택하며, 3개 고객서비스 개선과 온누리상품권 부정유통 근절을 위하여 적극 협조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이번 대한민국 동행세일에도 전국 단위의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전통시장이 함께하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의 성공을 확신한다”며, “공단은 앞으로도 우리 전통시장이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택민 기자

콘텐츠 제공 : 중소기업뉴스

본 콘텐츠는 중소기업뉴스에서 제공하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 내용은 Bizit의 의도와 다를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