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디지털 기반 소상공인 창업 지원 강화

전국 12개 지역에서 예비 창업자 260명 모집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창업 교육부터 점포경영체험 실습, 사업화 자금 등을 패키지로 지원하는 신사업창업사관학교(이하 사관학교) 하반기 교육생을 27일부터 8월 2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사관학교는 새로운 비즈니스 아이디어, 유망 아이템 등을 보유한 예비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창업 교육을 통해 준비된 상태에서의 성공률 높은 창업을 지원한다. 작년까지 9개 지역에서 운영해 온 사관학교를 올해에는 울산, 전남, 충북 등 3개 지역에도 추가 설치를 진행하고 있으며, 2022년까지 전국 17개 지역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전국 9개 지역에서 190여명 규모의 교육생을 모집해 교육을 진행 중에 있으며, 하반기는 신규로 사관학교가 설치되는 3개 지역을 포함 전국 12개 지역에서 260명의 교육생을 모집한다. 특히, 하반기부터는 교육 방식, 프로그램 등에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하는 비대면·디지털에 기반한 창업 지원에 중점을 두고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코로나19로 대면식 집체 교육이 어려운 상황에 따라 상반기에 온라인으로 시범 진행해 본 창업교육을 하반기부터는 온라인을 원칙으로 실시간·쌍방향 방식으로 제공한다.또한, 온라인 비즈니스와 스마트 기술 활용 창업 등 소상공인 창업의 비대면?디지털화를 뒷받침할 수 있는 교육 커리큘럼도 대폭 보강하여 운영한다.


특히, 그간 각 지역에 설치된 오프라인 체험 점포를 기반으로 운영해 온 점포경영체험 실습의 경우 하반기부터는 전 교육생을 대상으로 오프라인 점포경영체험과 병행해 온라인 점포운영 실습을 필수 교육 과정으로 신설한다.


중기부 관계자는 “소상공인을 둘러싼 생태계가 비대면·디지털화로 급속히 전환되는 현 상황을 감안해 소상공인이 창업을 준비하는 첫 단계에서 부터 디지털에 기반한 교육과 실습, 판로 지원 등을 통해 높은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새로운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사관학교의 지원 체계를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상세한 사관학교 교육생 신청자격과 접수방법은 신사업창업사관학교 누리집(newbiz.sbiz.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권진 기자

콘텐츠 제공 : 중소기업뉴스

본 콘텐츠는 중소기업뉴스에서 제공하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 내용은 Bizit의 의도와 다를 수 있습니다.

TOP